search
배우 이지훈, 소름 돋는 연기력 선보이며 ‘시선 강탈’
정재영 기자 | 2016-06-18 10:22

 
(사진 = JTBC '마녀보감' 방송 캡처)

[미디어펜=정재영 기자] 이지훈이 뛰어난 연기력으로 시선을 모았다.


그는 JTBC 금토드라마 마녀보감(극본 양혁문/연출 조현탁)’에서 의문의 병에 걸린 왕 선조역을 맡으며 화제를 모았다.


또 흑주술로 인해 최현서(이성재 분), 죽은 세자 부(여회현 분)까지 3명의 인물을 오가며 신들린 빙의 연기를 펼쳤다.


특히, 본연의 역할과 180도 다른 캐릭터들임에도, 눈빛부터 행동, 말투, 표정 하나하나까지 다른 인물들의 특징을 고스란히 담아내는 연기를 펼쳐 시청자들의 감탄을 이끌어 냈다.


이지훈을 마치 13역인 듯 각각의 캐릭터를 리얼하게 그려내며 시청자들의 박수를 받은 것이다. 이를 지켜 본 시청자들은 이지훈 진짜 멋있어요”, “연기력 소름 돋는다”, “앞으로가 더 기대됩니다 최고 최고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이지훈을 비롯해 윤시윤, 김새론, 이성재, 염정아, 곽시양 등이 출연하는 JTBC 금토드라마 마녀보감은 매주 금, 토 저녁 830분에 방송된다.


[미디어펜=정재영 기자]
종합 인기기사
연예.문화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