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펜

‘맨투맨’ 박해진-김민정, 애틋 눈빛으로 엔딩
정재영 기자
2017-05-14 00:07

   
JTBC '맨투맨'

[미디어펜=정재영 기자] 배우 박해진, 김민정이 다시 만났다.


13일 오후 방송된 JTBC 금토드라마 ‘맨투맨’(극본 김원석, 연출 이창민)에서는 자신의 정체를 모두 털어놓은 김설우(박해진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설우는 자신의 정체를 모두 밝히며 차도하를 떠났다. 차도하는 그리움에 눈물을 훔치는가 하면, 인사도 없이 떠난 김설우를 향해 원망하기도 했다.


이 모습을 옆에서 모두 지켜본 여운광(박성웅 분)은 차도하에게 김설우가 지내고 있는 곳으로 데려갔다. 김설우를 발견한 차도하는 그를 향해 뛰어가 뺨을 때리려 했으나 곧바로 저지당하고 말았다. 그리고 두 사람은 애틋한 눈빛으로 서로를 쳐다보며 시청자들의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