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신은 너무합니다’ 손태영, 대놓고 엄정화 면박…‘소름’
정재영 기자
2017-06-17 21:52

   
MBC '당신은 너무합니다'

[미디어펜=정재영 기자] 배우 손태영이 표정연기로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17일 오후 방송된 MBC 주말드라마 ‘당신은 너무합니다’(극본 하청옥, 연출 백호민)에서는 유지나(엄정화 분)에게 면박을 주는 홍윤희(손태영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유지나는 박성환(전광렬 분)과 결혼에 골인했다. 이후 홍윤희는 박성환의 집을 방문했고, 유지나와 마주치자 인사도 없이 들어가려했다.


이 모습을 본 유지나는 “사람 서 있는 거 안보이냐. 어딜 그냥 올라가나”라면서 따졌다.


홍윤희는 자기소개를 하면서 코웃음을 쳤다. 그러면서 유지나의 아들 이경수(강태오 분)를 보고 “나한테 도련님 소리 듣고 싶냐”라며 “유지나가 비록 결혼은 박성환이랑 했지만 흑심은 박현준(정겨운 분)에게 품고 있어서 사이가 안 좋다. 이 집안에서 유지나를 대접한 사람 없다”고 면전에 대고 자존심을 꺾어 놨다.


해당 장면에서 손태영은 소름끼치는 표정과 말투로 보는 이들의 등골을 서늘하게 만들었다. 회가 거듭할수록 깊어지는 악인 연기에 귀추가 주목된다.



[미디어펜=정재영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