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펜

'세계 최고령 남성' 이스라엘 크리스탈 113세로 별세
온라인뉴스팀 기자
2017-08-13 15:17

[미디어펜=온라인뉴스팀]세계 최고령 남성으로 기네스북에 등재된 이스라엘 크리스탈이 지난 11일(현지시간) 향년 113세로 별세했다.


13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폴란드계 이스라엘인인 그는 홀로코스트(나치의 유대인 학살)의 생존자로, 지난해 이스라엘 하이파에 위치한 자택에서 112세 178일의 나이로 기네스북 증명서를 받았다.


1903년 폴란드에서 태어난 크리스탈은 1939년 나치가 폴란드를 점령하자 가족과 함께 폴란드 우치의 게토(유대인 거주 지역)로 옮겨졌다. 이후 그는 아내와 아우슈비츠 수용소로 이송돼 강제 노역에 시달렸다.


가족 중 홀로 세계 2차 대전에서 살아남은 크리스탈은 이후 다른 홀로코스트 생존자와 결혼, 1950년 이스라엘로 이주했다.


크리스탈의 손자인 오렌 코리스탈은 할아버지가 사망 몇 주 전에 손자 한 명의 성인식(바르 미츠바)에도 참석했다고 AP에 전한 것으로 전해졌다.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