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펜

칸 라이언즈 서울 페스티벌 21~22일 블루스퀘어에서 열려
김영배 부장
2017-09-15 13:57

[미디어펜=김영배 기자] 요즘 뜨는 아디다스 마케팅의 비결, 맥도날드와 비교-공격 캠페인을 벌이고 있는 버거킹, 소셜미디어 활용으로 대박난 레고, 디지털 캠페인의 경제학을 연구한 맥킨지 디지털 랩, 마케팅팀이 직접 캠페인을 펼쳐나가고 있는 구글과 페이스북….


지난 6월 프랑스 칸에서 열린 2017년 칸 라이언즈 크리에이티비티 페스티벌(칸국제광고제. 이하 칸 라이언즈)의 수상작과 하이라이트 세미나들을 만나볼 수 있는 '칸 라이언즈 서울 페스티벌'이 오는 21일부터 이틀간 서울 한남동 블루스퀘어 카오스홀에서 열린다. 


올해로 21회를 맞는 이번 행사는 글로벌 기업 마케터들과 굴지의 대행사들이 경쟁하듯 펼쳐놓은 창의력의 토론 무대 10여편이 엄선돼 한글 자막과 함께 대형 스크린으로 선보인다.


   
2017 칸 라이언즈 옥외부문 그랑프리 수상작 대마초(CANNABIS)/제공=칸 라이언즈 서울사무국


칸 라이언즈 수상자와 심사위원들의 강연도 진행된다.


올해 한국 작품으로 유일하게 '유니클로 히트텍'으로 칸 라이언즈에서 수상한 제일기획의 황성필 팀장, 올해 칸 라이언즈 심사위원을 역임한 이노션 김정아 ECD(다이렉트 부문), TBWA 코리아 이숙인 상무(크리에이티브 데이터 부문), 한국 디지털 캠페인의 새로운 장을 열어가고 있는 이노레드의 박현우 대표, 플레시먼 힐러드의 김효성 시니어, 페이스북 서흥교 이사, 엔자임헬스 이지수 상무 등이 블루스퀘어 무대에 선다. 올해 칸 라이언즈 참관인이었던 양웅 동서대 교수도 강연자로 나선다. 


특히 22일에는 칸 라이언즈 코리아와 보건복지부 공동 주최로 금연 캠페인 공모전 시작을 알리는 행사가 예정돼 있다. 1등 수상팀에는 다음해 6월 프랑스에서 열리는 칸 라이언즈 페스티벌 참관 혜택을 제공한다.


이보다 앞서 21일 저녁에는 한남동 '그랜드뮤즈'에서 와인과 음악을 즐기며 교류할 수 있는 '칸 라이언즈 파티'가 열리며, 아트하우스 모모(이화여대)에서는 21일부터 28일까지 칸 라이언즈 필름 부문 수상작과 케이스 필름을 하루 3차례씩 상영할 예정이다. 

 

칸 라이언즈 서울 페스티벌에서는 200여편의 필름 수상작, 100여편의 케이스(메이킹)필름, 24개 부문 수상작 100여편을 이틀간 참관할 수 있다.


이성복 칸 라이언즈 서울사무국 대표는 "칸 라이언즈 서울 페스티벌은 엔터테인먼트와 헬스·이노베이션의 삼각주에서 창의력이 어떤 역할을 해야 하는지 보여주는 토론의 장이 될 것" 이라고 말했다. 



SPONSORED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