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펜

미국·유럽 고령자 치매 환자 감소…예방 교육 성과
온라인뉴스팀 기자
2018-01-04 10:41

[미디어펜=온라인뉴스팀] 미국과 유럽의 고령 인구의 치매 환자 비율이 감소하고 있다고 연합뉴스가 보도했다.

4일 연합뉴스 보도에 따르면 65세 이상 영국인 중 치매 환자의 비중은 1991년 당시 8.3%였던 것이 2011년 6.5%로 낮아졌다. 1991년 당시 치매 환자는 66만4000명이었으며 2011년에는 88만4000명까지 늘어날 것으로 예상했다.

하지만 영국 연구팀의 조사결과 2011년 치매 환자는 67만명으로 예상보다 21만 명 이상 적은 것으로 나타났다.

또 미국에서도 65세 이상 인구에서 차지하는 치매 환자 비율이 2000년 11.6%에서 2012년 8.6%로 낮아진 것으로 확인됐다.

치매 환자 비율 감소 이유로는 예방 교육이 꼽혔다. 미국의 경우 치매 예방 교육 기간이 2000년 평균 11.8년에서 2013년에는 12.7년으로 길어졌다. 또 16년 이상 치매 예방 교육을 받은 사람이 치매에 걸릴 위험은 12년 미만인 사람의 4분의 1 정도인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영국 의학지 랜싯은 지난해 7월 전문가 24명의 연구결과를 발표하며 "치매의 35%는 예방할 수 있다"고 밝혔다.


SPONSORED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