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펜

볼보차 신형 X60, 유로앤캡 선정 가장 안전한 차 종합 순위 1위
최주영 기자
2018-01-11 13:16

[미디어펜=최주영 기자]볼보차코리아가 ‘안전의 대명사’라는 자사의 명성을 다시 한번 확인했다.


볼보는 베스트셀링 모델인 ‘더 뉴 XC60’이 유로앤캡(EURO NCAP)이 선정한 2017년 가장 안전한 차에 선정됐다고 11일 밝혔다.


   
신형 XC60 유럽 광고 캠페인/ 사진=볼보차코리아 제공


더 뉴 XC60은 종합 순위에서 가장 안전한 신차로 이름을 올렸다. 또 대형 오프로더 안전 평가 부문에서도 1위를 차지했다. ‘성인 탑승자’ 보호 부문에서 98%를 획득했고 ‘안전보조장치’ 부문에서도 95%를 받았다. 안전보조장치 부문에서는 경쟁모델 대비 20%포인트 더 높은 점수를 받았다.


지난해 9월 말 출시된 더 뉴 XC60은 운전자의 안전한 운행을 돕는 것은 물론 탑승객과 도로 위의 보행자 및 자전거 운행자를 보호하는 다양한 최신 안전 장치를 대거 적용했다. 볼보차 최초로 조향 지원를 통한 충돌 회피 지원 기능 3가지를 탑재한 점이 특징이다.


말린 에크홀름(Malin Ekholm) 안전 센터수석 부사장 은 “XC60에 적용된 진일보한 안전기술이 이러한 비전의 실현을 향한 볼보자동차의 끊임없는 노력을 보여주는 단적인 예”라고 강조했다.


한편, XC60 외에도 볼보자동차의 플래그십 세단과 왜건인 S90과 V90 또한 높은 점수를 획득한 것으로 알려졌다. 2개 모델 모두 성인 탑승객 안전 부문에서는 95%, 안전보조장치 부문에서는 93%를 얻어 종합 순위에 공동 3위로 이름을 올렸다.


SPONSORED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