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펜

롯데면세점, 세계 1위 렌터카 업체 '허츠'와 마케팅 강화
김영진 차장
2018-01-11 14:06

   
롯데면세점은 업계 최초로 세계 최대 렌터카 업체 'HERTZ'와 협업을 시작한다. 롯데면세점 이용고객에게는 'HERTZ' 렌터카 대여 시 10% 할인 받을 수 있는 혜택이 제공 된다./사진=롯데면세점

[미디어펜=김영진 기자] 롯데면세점이 업계 최초로 세계 최대 렌터카 업체 '허츠(HERTZ)'와 손잡고 출국하는 내국인 해외여행객을 위한 편익을 제공한다고 11일 밝혔다. 양사는 올해부터 마케팅 협력체를 구성했고, 점차적으로 혜택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HERTZ'는 150개국에서 9700여개의 영업소를 운영 중인 세계 1위의 렌터카 업체이다. 최근 내국인의 해외여행이 늘어나고 자유여행 선호도가 증가하는 트렌드에 따라 'HERTZ 렌터카 이용객도 증가하고 있다. 


롯데면세점은 올해 1월 1일부터 여행사 웨딩고객 등을 대상으로 'HERTZ' 렌터카 10% 할인 쿠폰을 배포하고 있다. 또한 렌터카 사용 빈도가 높은 미국과 캐나다를 여행하는 관광객에게는 $15를 추가 할인해주는 혜택을 제공한다. 괌에 있는 'HERTZ' 렌터카 영업소 전체에서는 롯데면세점 괌 공항점 할인 쿠폰을 배포한다. 'HERTZ' 홈페이지 내에는 롯데면세점 고객 전용 렌터카 예약사이트를 개설할 계획이다.


롯데면세점 김원식 마케팅팀장은 "글로벌 기업과의 협업을 통해 내국인 해외 여행객들에게 보다 실용적인 혜택을 제공할 계획"이라며 "해외 여행객들의 여행일정에 맞춘 필요한 혜택을 선별적으로 제공해 고객 편의 증진에 주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SPONSORED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