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펜

가상화폐 폭락 속 '가상화폐 규제 반대' 청원 7만2천명…하루새 4만9천명 증가
이동건 기자
2018-01-12 01:07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가상화폐 규제 방침 발표로 가상화폐 시세가 일제히 폭락한 가운데, 가상화폐 규제를 반대하는 청와대 국민 청원이 7만 2천명에 육박했다.


12일 청와대 홈페이지에 따르면 지난달 28일 등장한 '가상화폐 규제 반대' 청원에 이날 오전 1시 기준 7만 1,838명이 동의했다.



   
사진=청와대 홈페이지


전날 오전 1시 기준 2만 3,0002명과 비교했을 때 하루 사이 무려 4만 9천명이 가상화폐 규제 반대 청원에 추가 동의한 상황이다.


이 밖에도 국민소통광장 국민청원 및 제안 게시판에는 정부의 가상화폐 규제 반대와 관련한 청원이 여러 건 올라와 있다.


청원이 올라온 뒤 30일 안에 참여인이 20만명을 넘으면 관련 장관이나 청와대 수석급이 공식 답변을 내놓는다.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