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펜

현대삼호중공업, 설 앞두고 자재대금 310억 조기집행
박유진 기자
2018-02-05 15:13

[미디어펜=박유진 기자] 현대삼호중공업이 명절을 앞두고 300여곳 협력회사에 자재대금 310억원을 조기 집행한다고 5일 밝혔다.


   
현대삼호중공업이 설을 앞두고 협력회사에 자재대금 310억원을 조기집행한다./사진=현대삼호중공업 제공

 

대금은 지난달 21일부터 오는 6일까지 납품된 자재에 대한 것으로 당초 지급일보다 1∼2주 빨리 집행된다. 현대삼호중공업 측은 지역경제 활성화와 협력회사 상생을 위해 이번 조치를 실시한다는 방침이다.


현대삼호중공업 관계자는 "지난해보다 일감이 줄어든 어려운 상황에도 상생을 위해 자재대금 조기 집행을 결정했다"면서 "귀향비와 상여금 등 자금 수요가 많은 협력회사에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