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펜

국립자연휴양림 '내나라여행 박람회' 체험홍보관 운영
도심 속에서 인생 여행지를 만나다…국립자연휴양림 숲 속으로
문상진 기자
2018-02-27 10:16

[미디어펜=문상진 기자]산림청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소장 정영덕)는 다음달 1일부터 4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는 '2018 내나라여행 박람회'에 참가하여 체험홍보관을 운영한다고 27일 밝혔다.


도심 속에서 자연휴양림을 경험할 수 있는 기회로, 국립자연휴양림은 2012년부터 올해까지 8년째 참가하고 있다.


올해는 '인생시작'이라는 주제로 홍보관을 4개의 테마공간(人·生·詩·作)으로 구분·조성해 국민에게 휴양림의 아름다운 경관과 다양한 산림휴양문화를 소개한다.


   
산림청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는 다음달 1일부터 4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는 '2018 내나라여행 박람회'에 참가하여 체험홍보관을 운영한다고 27일 밝혔다. /사진=산림청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 제공


홍보관에서는 자연휴양림을 방문해야만 경험할 수 있는 숲 체험 프로그램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또한 4차 산업의 기술을 활용하여 공간의 제약을 극복하고 자연을 흡수한 현장을 경험할 수 있다.


각각의 테마공간에서 휴양림 직원과 숲 해설사의 도움을 받아 바다향초·머그컵·한지시계 만들기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안전하게 체험할 수 있다.


증강현실(AR)과 가상현실(VR)의 기술이 도입된 공간에서는 직접 자연휴양림을 방문하지 않고도 휴양림 숲을 경험할 수 있어 스트레스를 해소하고 심신의 휴식을 도모할 수 있다.


이외에도 셀피(selfie)를 즐기는 젊은 세대를 겨냥한 포토존이 있어 자연을 배경으로 아름다운 추억을 남길 수도 있다.


정영덕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장은 "국립자연휴양림을 도심에서 접할 수 있는 절호의 기회"라며 "국립자연휴양림이 국민들의 인생 여행지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특색 있는 휴양 콘테츠 개발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