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펜

'치즈인더트랩' 유인영 "백인하 役, 흉내 내는 느낌 들까 원작 참고 NO"
이동건 기자
2018-03-07 16:31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치즈인더트랩' 유인영이 백인하로 변신한 소감을 밝혔다.


배우 유인영은 7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린 '치즈인더트랩'(감독 김제영) 언론시사회 후 이어진 기자간담회에 참석해 촬영 후일담을 전했다.


유인영은 '치즈인더트랩'에서 tvN 드라마로 제작됐을 당시 배우 이성경이 맡았던 백인하 역을 연기했다. 이에 원작과 드라마를 참고했는지 묻자 그는 "원작과 드라마를 못 봤다"고 답했다.



   
사진=영화 '치즈인더트랩' 스틸컷


그는 "이성경씨가 잘해주셨다는 이야기도 들었고 원작 캐릭터의 느낌이 워낙 강했기 때문에 그걸 보고 촬영에 들어가면 따라하는 느낌이 강할 것 같았다"며 캐릭터를 준비한 과정을 떠올렸다.


이어 "백인하가 등장함으로써 너무 튀는 느낌이 들면 안 되겠다는 생각에 자연스럽게 극에 녹아드는 데 중점을 뒀다. 백인하답고 시원한 느낌이 들 수 있도록 감독님과 상의해 스타일링에도 신경을 썼다"고 밝혔다.


특히 유인영은 "'치즈인더트랩'은 학원물에 스릴러적 요소가 가미되긴 했지만 전체적으로 아기자기한 영화"라며 작품에 대한 기대를 부탁했다.


한편 '치즈인더트랩'은 모든 게 완벽하지만 베일에 쌓인 선배 유정(박해진)과 평범하지만 매력 넘치는 여대생 홍설(오연서)의 아슬아슬한 로맨스를 그린 작품이다. 오는 14일 개봉.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