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펜

[마감시황]'네 마녀의 날' 코스피 상승…6일만에 2430선 회복
이원우 기자
2018-03-08 16:22

[미디어펜=이원우 기자]3월 선물·옵션 동시 만기일 코스피가 반등에 성공했다.


8일 유가증권시장에서 코스피 지수는 전일 대비 31.26p(1.30%) 오른 2433.08로 장을 마감했다. 지난달 27일 이후 6거래일 만에 종가 기준 2430선을 회복했다.


   
사진=연합뉴스


이날 지수는 18.85p(0.78%) 오른 2420.67로 출발해 장중 한때 2407.59까지 주저앉았다. 그러나 반발 매수세가 유입되면서 상승 전환에 성공했다.


유가증권시장에서 기관은 5967억원어치를 사들였고 개인과 외국인은 각각 4289억원, 1742억원어치를 팔아치웠다.


업종별로는 의약품(4.10%), 철강·금속(2.11%), 건설업(2.07%) 등이 올랐고, 의료정밀(-1.03%), 통신업(-0.59%), 운수창고(-0.47%) 등은 하락했다.


시가총액 상위주 중에서는 삼성전자(1.19%), SK하이닉스(0.97%), 현대차(1.31%), POSCO(3.02%), 삼성바이오로직스(0.67%), LG화학(0.52%), NAVER(0.50%), KB금융(0.49%), 삼성물산(0.78%) 등이 올랐다. 오는 9일 코스피200 지수 편입이 결정된 셀트리온은 8.92% 급등했다.


한편 코스닥 지수는 12.91p(1.54%) 오른 853.94로 거래를 마감했다.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