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펜

조건만남 미끼로 성매수남 돈 빼앗아 달아난 일당 4명 구속
온라인뉴스팀 기자
2018-03-13 10:35

[미디어펜=온라인뉴스팀]경찰이 조건만남을 미끼로 성매수남을 유인해 돈을 빼앗은 일당 4명을 붙잡았고 13일 밝혔다. 


이날 전북 전주덕진경찰서는 특수강도 혐의로 이모(25·여)씨와 강모(30·여)씨 등 4명을 구속했다고.

경찰에 따르면 이들은 지난 4일 오후 6시 50분께 전주시 한 모텔에서 A(59)씨에게 수면제를 먹여 재우고 지갑에서 현금 100만원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은 의심을 피하려고 A씨가 샤워하는 틈에 음료수에 수면제를 섞었다.

모텔 주인은 당일 대실비를 낸 A씨가 여성이 떠난 한참 후에도 객실에서 나오지 않자 경찰에 신고했다.

조사결과 이들은 휴대전화 채팅 애플리케이션으로 A씨에게 여러 명이 함께하는 성매매를 제안해 모텔로 유인한 것으로 드러났다.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