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펜

삼성전자서비스, 협력업체 직원 직접 고용
조우현 기자
2018-04-17 13:51

[미디어펜=조우현 기자]삼성전자서비스가 협력업체 직원 8000여명을 직접 고용하고 합법적인 노조활동을 보장해주겠다고 발표했다.


삼성전자서비스는 17일 이 같은 내용을 전국금속노동조합 삼성전자서비스지회와 합의했다고 밝혔다.


삼성전자서비스는 노조 및 이해당사자들과 이른 시일 내에 직접 고용에 따른 세부 내용에 대한 협의를 개시할 계획이다. 정규직으로 전환되는 협력업체 직원들은 서비스 기사, 콜센터 직원들을 포함해 약 8000여명 규모다.


이번 조치에 따라 현재 운영 중인 협력사와의 서비스 위탁계약 해지가 불가피해, 협력사 대표들과 대화를 통해 보상 방안을 협의해 나갈 예정이다.


삼성전자서비스는 앞으로 합법적인 노조 활동을 보장하는 한편, 노사 양 당사자는 갈등관계를 해소하고  미래 지향적으로 회사 발전을 위해 함께 노력하기로 했다. 


또 협력사 직원들이 삼성전자서비스에 직접 고용되면 고용의 질이 개선되고, 서비스의 질 향상을 통한 고객 만족도 제고는 물론 양질의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17일 서울 가든호텔에서 나두식 삼성전자서비스지회 지회장(왼쪽)과 최우수 삼성전자서비스 대표이사(오른쪽)가 협력업체 직원 직접 고용 합의서에 서명했다./사진=삼성전자서비스 제공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