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펜

"다가구·다세대주택 공동설비 일반용 전기요금 적용 시행유보"
나광호 기자
2018-04-17 14:37

[미디어펜=나광호 기자]한국전력은 다가구·다세대 주택 공동설비에 대한 일반용 전기요금 적용 시행을 유보하기로 결정했다고 17일 밝혔다.


한전은 앞서 지난 2016년 12월 주택용 누진제 완화에 따른 필수 사용량 공제(저압 4000원)는 주거용에만 적용토록 했으나, 비주거용인 공동주택의 공용부분까지 적용받는 경우가 발생되는 문제점이 있어 이의 정상화를 추진한 바 있다.


고객의 민원을 최소화 하고자 3개월의 안내기간을 거쳐 지난달 18일부터 시행키로 했으나, 일부 다가구·다세대 주택 고객의 전기료 부담이 다소 증가할 수 있어 시행을 유보하고, 관련 대책을 마련한 이후 시행을 재검토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