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펜

UAE 투자포럼에 민관합동사절단 파견…“450억 달러 투자”
정부 "한국 기업 수주 지원"
최주영 기자
2018-05-15 08:58

[미디어펜=최주영 기자]산업통상자원부(산업부)는 13∼14일 UAE 아부다비에서 개최된 'UAE 다운스트림 투자포럼'에 강성천 통상차관보를 단장으로 하는 민관합동 사절단을 파견했다고 밝혔다.


사절단은 한국석유공사를 비롯해 GS에너지, GS칼텍스, SK이노베이션, 롯데케미칼, 현대건설, 대우건설, 코트라 등 관련 업계 관계자 40여명으로 구성됐다.


   
자료=산업통상자원부 제공


이번 투자포럼에서 알 자베르 아부다비석유공사(ADNOC) 사장 겸 UAE 연방 국무장관은 루와이스 정유·석유화학단지 등에 앞으로 5년 동안 450억 달러 규모의 투자를 할 계획이라고 발표했다.


ADNOC은 이 단지를 세계에서 가장 큰 규모로 확장하기 위해 오는 2025년까지 원유 정제시설 용량을 하루 평균 60만 배럴 확장하고 석유화학제품 생산능력을 2016년의 약 3배인 천440만톤으로 늘릴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루와이스 정유·석유화학단지는 지난 3월 문재인 대통령이 UAE를 정상방문했을 때 UAE 정부가 한국 기업의 참여를 긍정적으로 언급했던 사업 중 하나다.


강 차관보는 투자포럼을 계기로 알 하즈리 ADNOC 다운스트림 총괄부사장 등 UAE 주요 인사를 만나 주요 사업에 한국 기업이 참여할 수 있도록 관심과 지원을 요청했다.


알 하즈리(Al hajri) 아부다비석유공사(ADNOC) 다운스트림 총괄부사장과의 면담에서 ADNOC의 다운스트림 주요 프로젝트에 한국 기업이 참여할 수 있도록 관심과 지원과 함께 ICV 제도(In Country Value)등 우리기업의 애로사항에 대한 개선을 요청했다.


ADNOC측은 한국 기업들만을 대상으로 ICV제도 설명회를 조속히 개최하여 구체적인 제도 내용을 설명하고 한국기업들의 의견을 수렴하기로 했다.


알 팔라시(Al Falasi) 아부다비 에너지부 차관 면담에서는 양국간 국장급 워킹그룹의 구성 등 지난 3월 정상 방문시 체결한 MOU 이행 방안을 논의하고 우리 기업들의 UAE 프로젝트 참여에 대한 관심과 지원을 당부했다.


또한 에너지저장장치(ESS) 관련 한국 기업과의 협력 확대 등 재생‧신에너지 분야와 신규 탐사광구 등 유전개발 협력도 강화해 가기로 했다.


산업부는 향후 2차관 면담에서는 양국간 무역‧투자 확대 방안을 논의하고 미래 지향적 협력 관계 구축을 위해 노력해 나갈 예정이다.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