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펜

현대·기아차, 협력사와 '2018 상반기 R&D 테크데이' 개최
지난해부터 상·하반기 2회 진행
미래기술 체험 및 각종 시험 평가 현장 참관 기회 제공
김태우 기자
2018-05-15 18:46

[미디어펜=김태우 기자] 현대·기아차는 15일 경기도 화성시 롤링 힐스 호텔에서 ‘2018 상반기 R&D 협력사 테크데이(Tech Day)'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R&D 협력사 테크데이는 현대·기아차가 최신 정보 공유 및 각종 지원과 포상 등을 통해 협력사의 연구개발 역량을 강화하고, 동반성장을 증진하기 위해 2006년부터 매년 실시되고 있는 행사다.


   
현대·기아차 양웅철 부회장(중앙)이 연구개발 우수 협력사 플라스틱옴니엄의 전시품들을 둘러보고 있다. /사진=현대차


행사에는 현대·기아차 양웅철 부회장을 비롯한 연구소 관계자들과 현대·기아차통합협력회 이영섭 회장, 한국자동차산업협회 김용근 회장 등 협력사 79개사 및 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특히 현대·기아차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차량 IT 및 전동화 등 급변하는 자동차 시장 환경에 적극 대응하고, 협력사와의 협력을 보다 강화하기 위해 상반기와 하반기 두번에 걸쳐 운영키로 했다.


2018 상반기 R&D 테크데이는 △현대·기아차가 보유한 미래기술을 행사 참석자들이 직접 체험하고 △최고의 품질을 확보하기 위해 현대·기아차 진행하고 있는 각종 시험 평가 활동을 참관하는 기회와 함께 △우수 협력사의 성과를 포상하고 개발 성과를 공유하는 자리로 마련됐다.


행사에서는 지난해 신차종 개발 시 우수한 연구개발 성과를 낸 협력사에 대한 포상도 이루어졌다.


올해 대상 수상업체는 자동차 부품 연구개발에 지속적인 노력과 관심을 통해 성공적으로 신차종 개발에 기여한 한국보그워너티에스로 선정됐다.


한국보그워너티에스는 신형 싼타페에 적용된 8속 클러치 팩을 개발한 곳으로, 신기술 개발을 통해 전달 효율을 향상시키고 연비를 개선해 변속기 관련 품질을 한단계 진일보시키는 데 기여했다.


김인배 한국보그워너티에스 사장은 "클러치 팩을 앞세워 우수 R&D 협력사 대상으로 선정돼 영광스럽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끊임 없는 기술 혁신을 통해 최고의 품질을 확보하고 미래를 선도하는 현대·기아차의 든든한 동반자가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외에도 △바디 부문 LS오토모티브테크놀로지스 △샤시 부문 플라스틱 옴니엄 △재료 부분 대원강업 △전자부분 덴소코리아 일렉트로닉스 △파워트레인부분 엔브이에이치코리아 △상용부분 대철 △VE혁신상 부분 경찬산업, 경신, 델파이파워트레인 △내구품질개선 부분 센트랄모텍, 광진상공, 카펙발레오 등 13개사가 우수상을 수상했다.


하반기에는 협력사 신기술 전시 및 기술 세미나 등으로 구성된 ‘R&D 협력사 테크데이’와 전세계 경쟁업체들의 완성차를 전시해 비교·분석할 수 있도록 한 'R&D 모터쇼' 등 'R&D 협력사 페스티벌'이 개최될 예정이다.


현대·기아차는 관계자는 "급변하는 자동차 시장에서 협력사와의 동반성장과 상생이 갈수록 그 중요성을 더하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현대·기아차는 협력사들과 신뢰 관계를 바탕으로 R&D 역량을 강화하고 글로벌 첨단 기술을 선도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