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펜

현대차, '더 뉴 그랜드 스타렉스 캠핑카' 출시
캠핑 최적화 사양 새로 적용..성인 2명 샤워 가능
김태우 기자
2018-05-16 13:46

[미디어펜=김태우 기자] 현대자동차는 디지안을 바꾸고 오토캠핑에 필요한 사양들을 추가로 적용한 '더 뉴 그랜드 스타렉스 캠핑카'를 16일 출시했다고 밝혔다.


더 뉴 그랜드 스타렉스 캠핑카는 지난해 12월 출시한 더 뉴 그랜드 스타렉스의 외관에 실내 공간 활용성과 편의성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현대자동차 '더 뉴 그랜드 스타렉스 캠핑카' /사진=현대차


베이지 색상의 고급 가죽 시트와 브라운 색상의 주름식 커튼, 주황색 계열의 팝업텐트로 고급스러운 분위기를 연출했고, 2열과 3열에는 0도부터 90도까지 기울기 조절이 가능한 쿠션 시트를 적용해 공간 활용성을 높였다. 


이와 함께 냉장고-싱크세트, 전기레인지, 접이식 실내 테이블 등을 기본으로 탑재해 음식물 보관, 조리, 식사를 차 안에서 모두 해결할 수 있도록 했다.


차량 후면부에는 탈부착이 가능한 간이 외부 샤워기와 성인 2명이 샤워할 수 있는 정도의 양인 50L의 물을 담을 수 있는 청수통도 기본으로 탑재됐다.


이외도 빔프로젝터와 50인치 스크린, 슬라이딩식 모기장, 배터리 방전에 대비한 쏠라 패널과 고속 충전기를 포함한 캠핑 충전 패키지 등 편의사양도 갖췄다.


더 뉴 그랜드 스타렉스 캠핑카의 판매가격은 5100만원이다.


현대차는 이날 △구급차(3281만원) △하이루프(2990만원) △휠체어리프트(4110만원) △휠체어슬로프(3799만원) △3밴냉동(3000만원) 등 5종의 더 뉴 그랜드 스타렉스 특장차도 함께 출시했다.

   
현대자동차 '더 뉴 그랜드 스타렉스 캠핑카' /사진=현대차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