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펜

LGU+, 실시간 위치 조회 '카카오리틀프렌즈폰' 단독 출시
실시간 위치조회·유해 콘텐츠 사전차단 기능 제공
비디오포털 '교과 월정액' 통해 교육 채널·VOD 무료
이해정 기자
2018-06-11 09:30

[미디어펜=이해정 기자]LG유플러스는 오는 12일 전국 영업 매장과 공식 온라인몰 'U+Shop'에서 '카카오리틀프렌즈폰'을 단독 출시한다고 11일 밝혔다.


'카카오리틀프렌즈폰'은 리틀 라이언, 리틀 무지 등 친숙한 카카오 캐릭터 8종을 배경·잠금 화면, 아이콘, 케이스, 보호 필름 등에 적용한 어린이용 휴대폰이다. '삼성전자 갤럭시J3'의 안드로이드 성능을 기반으로 실시간 위치조회, 유해 앱 사전차단 기능 등을 제공한다.


가장 눈에 띄는 기능은 실시간 위치 조회다. 부모는 보호자용 앱을 통해 자녀의 위치를 실시간으로 조회할 수 있다. 위치 조회 시 자녀의 전면카메라를 동작시켜 주변 상황을 살펴보는 것도 가능하다. 안심지역을 설정하면 해당 범위 이탈과 진입을 확인할 수 있다. 요일에 따라 안심지역을 설정하는 것도 유용하다. 각 요일 별 일정 등록을 통해 해당 일정에 맞는 안심지역을 별도로 입력할 수 있다. 


자녀에게 유해한 콘텐츠를 사전 차단하는 제어·관리 기능도 주목할 만하다. 보호자가 '카카오키즈(삼성 키즈모드 기반)' 앱을 실행하면 자녀는 허용된 앱 서비스만 이용할 수 있으며, 통화·문자 등의 기능도 제한 받는다. '카카오키즈' 앱을 종료하기 위해서는 부모가 설정한 비밀번호 입력이 필요하다. 


'카카오리틀프렌즈폰'는 '청소년 스페셜' 요금제를 통해 가장 합리적인 이용이 가능하다. '청소년 스페셜'은 월 정액 3만2890원(VAT 포함)으로 유·무선 음성통화, 문자, 데이터 750MB를 기본으로 제공하는 요금제다. 이용 시 '비디오포털'에서 '교과 월정액'을 통해 교육 채널과 VOD를 무료로 볼 수 있으며, 이를 위한 전용 데이터 3GB를 별도로 쓸 수 있다. '교과 월정액'에서는 EBS 계열 5개 채널을 비롯 정철영어, JEI English, 대교 어린이 TV 등 총 15개 채널의 교육 콘텐츠를 이용할 수 있다.


LG유플러스 관계자는 "'카카오리틀프렌즈폰'은 기존 피쳐폰 중심의 키즈 디바이스 시장에서 안드로이드 기반의 스마트폰 서비스를 그대로 제공한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며 "이번 서비스를 통해 부모는 보다 안심할 수 있고, 아이는 스스로 공부할 수 있는 환경이 조성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