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펜

한전, 인도 에너지신사업 시장 진출…ESS 등 상호 협력 모색
인도 송전망 공사와 에너지신사업 분야 기술협력 MOC 체결
나광호 기자
2018-07-10 09:18

[미디어펜=나광호 기자]한국전력공사가 '한·인도 비즈니스 포럼' 참석차 방문한 인도에서 인도 송전망공사(PGCIL)와 '에너지신사업 기술협력 MOC(이해 당사자 간의 협력각서)'를 체결했다.


10일 한전에 따르면 최근 인도 모디 정부는 전력 인프라 확충이라는 국정목표를 세워 향후  인도 내 대규모 전력망 건설 및 스마트그리드 사업 확대가 예상된다.


모디 정부는 전 국민에게 24시간 전기 공급·스마트시티 100개 건설·2022년까지 태양광 발전 225GW 확보·재생에너지 및 스마트그리드(SG) 등 전력 IT확대·에너지저장시스템(ESS) 확대 등을 목표로 하고 있다.


양사는 ESS·SG·전기차(EV) 충전사업 등 에너지신사업 분야 상호 협력 체제를 구축, 성장가능성이 높은 인도의 에너지신사업 시장에 공동 진출하기로 했다.


25%가 넘는 인도의 송배전 손실을 줄이기 위해 한전의 선진 원격검침 기술을 활용, 전력손실 감소 프로젝트도 추진한다.


한편 인도정부 관계자와 국내기업 간 사업개발 협력을 위해 아시아개발은행(ADB)이 주관하는 비즈니스 상담회에서 한전은 인도 동부해안 3개 주정부 관계자들을 만나 한전의 세계적인 전력기술을 홍보, 추후 이들 주정부와 에너지신사업을 공동 개발할 수 있는 기틀을 마련했다.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