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펜

GS25, KB국민은행과 MOU체결...유통업계 최초 4대 시중 은행 금융서비스 제공
기존 은행ATM수수료와 동일한 무료 혜택 제공
김영진 차장
2018-07-10 15:45

   
허연수 GS리테일 대표이사(오른쪽)와 허인 KB국민은행장이 10일 서울 여의도 소재 국민은행 본점에서 고객 가치 증대와 편리한 금융서비스 제공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GS리테일

[미디어펜=김영진 기자] 편의점 GS25를 운영하고 있는 GS리테일은 10일 KB국민은행과 고객 가치 증대와 편리한 금융서비스 제공을 위한 업무협약(이하 MOU)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식은 여의도 소재의 KB국민은행 본점에서 허연수 GS리테일 대표이사, 허인 KB국민은행장 등 양사의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MOU 주요 내용으로 양사는 4차 산업혁명 시대의 오프라인 플랫폼이 될 편의점을 중심으로 ▲ATM를 활용한 생활밀착형 금융서비스 개발 ▲고객 가치 증대를 위한 고객 편의성 증대 방안 협력 ▲양사 온-오프라인 플랫폼 융합을 통한 금융 서비스 공동 개발 하는데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이번에 체결된 MOU를 통해 GS리테일과 KB국민은행은 올해 안에 GS25에 설치돼 있는 ATM(CD) 중 효성티엔에스 기기 8500여대에서 KB국민은행 ATM(CD)과 동일한 조건으로 무료 입출금 및 이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시스템을 구축할 예정이다.


이 밖에도 향후 GS리테일과 KB국민은행은 GS25 스마트ATM 기에서 LIIV(리브) Pay 출금 서비스 제공 등 다양한 생활밀착형 금융-유통 융복합 서비스를 함께 만들어 나갈 예정이다.


GS리테일 생활서비스부문 안병훈부문장은 "이번 KB국민은행과의 제휴를 통해 많은 고객들에게 편리성 제공 및 수수료 비용 감소로 인해 만족도가 높아 질 것으로 예상된다"며 "차별화된 서비스 개발 등을 통해 GS25가 오프라인 금융플랫폼의 선구적 역할을 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GS리테일은 이번 MOU를 통해 KB국민은행, 신한은행, 우리은행, 하나은행(인천지역) 등 주요 4대 시중은행과 79개 저축은행까지 주요 은행들과 손을 잡고 금융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


지난해 4월 K뱅크, 11월 우리은행, 신한은행과 MOU을 체결하고 현재 GS25 ATM(CD)을 통해 은행 이용과 동일한 무료 입출금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올해 6월 저축은행중앙회와도 MOU를 체결해 무료 출금 등 금융서비스 제공을 위한 시스템을 구축하고 있으며 7월말 오픈 예정이다.


GS25는 향후 지방 은행들과의 MOU 체결을 확대함으로써 전국의 고객들이 언제 어디서든 금융서비스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안 부문장은 "향후 현재 은행에서 처리할 수 있는 다양한 업무가 편의점에서 처리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GS25는 주요 은행들과의 MOU를 통해 중요한 오프라인 금융플랫폼으로서 자리매김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고객들의 삶이 혁신적으로 변화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고 말했다.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