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펜

한국 AI 스피커 시장 성장세…올해 '세계 5위권' 진입 예상
올해 1분기 AI 스피커 판매량…한국 세계 3위
"AI 스피커 시장 2020년 2억2500만대 전망"
온라인뉴스팀 기자
2018-07-12 08:47

[미디어펜=온라인뉴스팀]국내 인공지능(AI) 스피커 시장이 성장세를 보이며 올해 세계 5위권에 들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12일 글로벌 시장조사업체 카날리스에 따르면 전 세계 스마트 스피커 설치 대수는 올해 말까지 지난해 말보다 2.5배 늘어난 1억대에 이를 것으로 보인다.


미국은 64%의 점유율로 압도적 1위를 기록했다. 이어 중국(10%), 영국(8%), 독일(6%)로 예상됐다. 지난해와 비교하면 미국의 점유율은 9%p 줄어든 64%를 기록했다. 영국과 독일도 2%p씩 감소했다. 반면 중국은 3%에서 10%로 3배 이상 증가할 것으로 분석됐다. 


한국은 3%의 점유율(약 300만대)로 캐나다를 밀어내고 처음으로 5위에 오를 것으로 예상됐다.


올해 1분기 AI 스피커 판매량에서 한국은 세계 3위에 올랐다. 1분기 한국 AI 스피커 판매 점유율은 8.1%이었다. 이는 미국(45.6%)과 중국(20.0%) 다음이다.


카날리스는 "스마트 스피커는 이미 미국에서 일반화됐다"며 "중국의 경우 초기 시장이지만 잠자는 거인과 같다. 알리바바와 샤오미 같은 거대 기업이 막대한 투자를 하고 있다"고 말했다.


국내 시장은 SK텔레콤 '누구'와 KT '기가지니'가 주도하는 가운데 네이버가 추격하는 구도인 것으로 나타났다.


카날리스는 AI 스피커 시장이 영역 확대에 힘입어 2020년에는 2억2500만대에 달할 것으로 전망했다.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