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펜

LGU+, 서울국제유아교육전에서 'U+tv 아이들나라 2.0' 공개
15일까지 코엑스서 체험존 운영
유아 전용 신규 IPTV 콘텐츠 체험 가능
이해정 기자
2018-07-12 09:03

[미디어펜=이해정 기자]LG유플러스는 12일부터 15일까지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리는 '제41회 서울국제유아교육전&키즈페어'(이하 유교전)에서 IPTV 유아서비스 플랫폼 '아이들나라 2.0'을 선보인다고 12일 밝혔다.


유교전에 방문한 고객은 행사장에 마련된 체험부스에서 'U+tv 아이들나라 2.0'에 새롭게 추가되는 유아 전용 콘텐츠를 출시 전 미리 경험해볼 수 있다. 또한 우리집IoT 및 U+우리집AI 서비스도 체험할 수 있다.


내달 출시 예정인 U+tv 아이들나라 2.0은 기존 아이들나라에 유아 전용 콘텐츠인 웅진북클럽TV, 생생체험학습, AI전화놀이와 예비·초보 부모를 위한 부모교실이 새롭게 추가된 서비스다.


웅진북클럽TV는 누리과정 영역별 도서 및 예비초등 필독서를 포함한 웅진북클럽 주요 전집 콘텐츠를 TV로 볼 수 있는 서비스로, 생동감 있는 영상과 음성을 지원해 책에 관심 없는 아이도 독서에 흥미를 느낄 수 있게 도와준다.


AR을 활용한 체험학습 서비스인 생생체험학습에는 미술, 음악, 신체 놀이 등 아이들의 창의력과 감성을 키워주는 콘텐츠가 탑재됐다. 


   
고객들이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제41회 서울국제유아교육전&기즈페어'에서 선보이는 LG유플러스의 IPTV 유아서비스 플랫폼 '아이들나라 2.0'을 체험해보고 있다./사진=LG유플러스 제공


IPTV 리모콘에 말하면 영어·중국어·일본어로 번역해주는 AI전화놀이는 외국어 말하기 교육에 유용하다. 부모교실은 예비 부모와 초보 부모를 위한 서비스로 임신·출산·육아·교육 분야별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한다.


우리집 IoT 및 U+우리집AI 서비스 체험존에서는 실시간으로 미세먼지를 측정하고 환기시점을 알려주는 'IoT공기질알리미', 아이의 착석 자세를 확인하고 자세 교정을 돕는 '링고스마트 IoT 의자' 등 육아에 도움이 되는 IoT 제품을 이용해볼 수 있다.


또한 U+우리집AI를 통해 여러 IoT기기를 말로 제어하는 '동시실행' 기능과 YBM영어동화, 번역 등 아이들을 위한 외국어 교육 기능도 체험할 수 있다.


행사장에 방문한 가족고객들이 함께 즐길 수 있는 다채로운 프로그램도 운영한다. 서비스를 체험한 고객들이 퀴즈를 풀고 경품을 받을 수 있는 '퀴즈쇼'와 체험존 방문 사진을 해시태그와 함께 SNS에 업로드하면 기프티콘을 받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한편 IPTV 유아서비스 플랫폼 U+tv 아이들나라는 '책 읽어주는 TV', '아이들나라 다큐멘터리' 등의 자체제작 콘텐츠 인기에 힘입어 출시 1년여만에 누적 이용자수 1백만명을 돌파한 바 있다.


정혜윤 LG유플러스 홈·미디어마케팅담당은 "AR, AI, IoT 등 최신 ICT 기술이 접목된 육아·교육 서비스의 편리하고 유용한 기능을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행사를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육아 및 자녀 교육에 도움이 될 수 있는 서비스와 콘텐츠를 지속 발굴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