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펜

트위터, '의심 계정' 수천만개 삭제 착수
온라인뉴스팀 기자
2018-07-12 14:46

[미디어펜=온라인뉴스팀]트위터는 가짜 계정을 통해 팔로워 부풀리기를 해온 관행을 근절하기 위해 수천만 개의 의심스러운 계정을 삭제할 것이라고 12일 밝혔다.


이번 조치로 전체 계정 6%가량을 삭제하게 된다. 대부분의 이용자는 평균 4명 정도의 팔로워를 잃게 될 것으로 보인다.


트위터의 이번 조치는 미국 암시장에서 고객에게 트위터 팔로워를 높여주거나 리트윗을 몰아주는 등 사기 행각을 해온 '데부미'라는 업체와 관련된 뉴욕타임스(NYT)의 탐사 보도가 나온 지 6개월 만에 취해졌다.


트위터 측은 삭제되는 계정은 대부분 비활성 상태이기 때문에 월별 활성 사용자 수치에는 영향을 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트위터는 올해 1분기 트위터의 월간 사용자 수는 3억3600만명이라고 밝혔다.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