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펜

날씨예보 내일~주말 찜통폭염·소나기…오늘 제14호 태풍 야기 경로?
문상진 기자
2018-08-10 17:41

[미디어펜=문상진 기자]내일날씨도 불볕폭염이 예보된 가운된 주말 내내 찜통 날씨를 보이겠다. 오늘날씨는 퇴근길에도 산발적으로 소나기 내리는 곳 있겠다. 제14호 태풍 '야기(YAGI)'는 오키나와 부근에서 북상 중이다.


   
오늘날씨는 서울과 대전, 광주가 36도 이상을 웃도는 폭염이 기승을 부렸다. 반면 80mm가 넘는 소나기가 내린 대구는 28.8도에 그쳐 한 달만에 처음으로 낮 최고기온이 30도 아래로 떨어졌다.


기상청에 따르면 현재 전남 해남과 경남 하동에는 시간당 15mm 안팎의 굵은 빗줄기가 쏟아지고 있다. 부산, 울산, 경상남도도 흐린 날씨를 보이고 있으며, 일부 경남내륙과 경남남해안에 천둥·번개를 동반한 소나기가 오는 곳이 있다. 대기불안정으로 원남부와 충북, 전라내륙, 경상도는 저녁까지 소나기가 오는 곳이 있겠다.


주말인 내일날씨도 북태평양고기압의 영향으로 전국에 가끔 구름이 많겠다. 전라내륙과 경남서부내륙은 대기불안정으로 오후에 소나기가 오는 곳이 있겠다. 동풍의 영향으로 경북동해안은 아침 한때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내일 미세먼지 농도는 대기 움직임이 원활해 전국이 보통에서 좋음 수준을 보이겠다. 오존 농도는 경기남부·대전·충북·충남·전북·전남은 '나쁨', 그 밖의 권역은 '보통'으로 예상되며 불쾌지수는 매우 높겠다.


내일 아침 기온은 서울 인천 목포 광주 제주 26도, 대전 수원 청주 포항 전주 부산 25도, 대구 울산 창원 강릉 24도, 세종 춘천 23도로 예보됐다. 낮 기온은 서울 인천 수원 세종 청주 대전 광주 35도, 대구 전주 목포 창원 춘천 34도, 부산 33도, 울산 32도, 포항 강릉 30도, 제주 31도, 울릉도 27도를 나타내겠다.


일요일인 모레(12일)도 계속해서 북태평양고기압의 영향으로 전국에 가끔 구름이 많겠다. 지형적인 영향으로 남해안과 제주도에는 가끔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그 밖의 남부지방은 대기불안정으로 오후에 소나기가 내리는 곳이 있겠으며 동풍의 영향으로 강원영동은 오후에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한편 제14호 태풍 야기는 오늘 오후 3시 현재 일본 오키나와 남동쪽 약 580km 부근해상에서 북상중이다. 내일 오후 3시에는 일본 오키나와 동북동쪽 약 130km 부근 해상, 12일 오후 3시 서귀포 남남서쪽 약 370km 부근 해상까지 접근하겠다.


중심기압 994hPa 시간당 5km로 서진하고 있는 제14호 태풍 야기는 내일부터 시속 23km의 이동속도로 북서진하겠다. 다음주 월요일인 13일 오후 3시에는 중국 칭다오 남동쪽 약 230km 해상, 화요일인 14일 오후 3시에는 신의주 서남서쪽 약 260km 부근 해상에 접근하겠다. 태풍의 이동경로가 유동적이어서 좀 더 지켜봐야겠다.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