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펜

서울시 '역대 최대' 추경예산 시의회 통과...3조7000억 규모
온라인뉴스팀 기자
2018-09-14 20:36

[미디어펜=온라인뉴스팀]서울시가 제출한 3조7,000억원 규모 역대 최대 추가경정예산안이 서울시의회를 통과했다.


서울시의회는 임시회를 열어 '2018년도 제1회 서울특별시 추가경정예산안'을 가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시의회 심의 과정에서 박원순 서울시장이 제출한 추경 예산안 3조6,742억원은 99억8,000만원 깎여 3조6,642억원이 됐다. 


   
박원순 서울시장. /사진=서울시 제공


이에 따라 2018년도 서울시 예산은 35조5,806억1,000만원이 돼, 본 예산(31조9,163억원)보다 11.5% 증가했다. 서울시가 여의도에 추진하는 30억원 규모의 한강통합선착장 여의나루 예산은 전액 삭감됐다. 


서울시의회는 소상공인 재정 지원을 위해 중소기업 육성기금 전출금을 150억원 증액했다. 김광수 예결위원장은 "추경안을 보면, 이월액이 발생할 것으로 예상되는 사업이 여러 건 있다"며 "당초 계획이 적기에 시행될 수 있도록 예산 집행에 주의해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