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펜

㈜한화 "서울불꽃축제, 6일 정상적으로 진행"
나광호 기자
2018-10-06 10:49

   
6일 서울 여의도에서 열리는 '2018 한화서울세계불꽃축제'에서 선보일 '나이아가라 폭포' 불꽃/사진=㈜한화


[미디어펜=나광호 기자]'한화와 함께하는 서울세계불꽃축제 2018'이 정상적으로 진행될 것으로 보인다.


㈜한화는 6일 오후부터 서울 지역 비바람이 잦아들 것으로 예보되고 있으며, 불꽃 연출 시간인 오후 7시부터는 태풍의 직간접 영향권에서 벗어나 불꽃을 연출하기에 적절할 것으로 판단돼 이같이 결정했다고 6일 밝혔다.


또한 관람객들의 안전을 제일 우선사항으로 고려해 모든 점검에 최선을 기하고 있으며, 기상 상황도 실시간으로 예의주시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한화 관계자는 "불꽃축제를 사랑해주시고 오랜 시간 기다려 와주신 시민 여러분들과 외국인 관광객 분들의 기대에 부응하고자 축제 진행을 결정하게 됐다"며 "다만 주간불꽃은 기상 상황에 따라 연출 여부가 유동적일 수 있다"고 말했다.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