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펜

'한끼줍쇼' 김승우, 김남주 '미스티' 노출신 언급에 발끈 "내가 볼 필요는 없잖아"
이동건 기자
2018-10-11 04:30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한끼줍쇼'에서 김승우가 아내 김남주의 애정신 언급에 발끈했다.


10일 오후 방송된 JTBC 식큐멘터리 '한끼줍쇼'에서는 배우 김승우와 갓세븐 잭슨이 밥 동무로 출연, 서초구 우면동에서 한 끼에 도전했다.


이날 '한끼줍쇼'에서 MC 강호동은 김승우를 향해 "김남주가 JTBC 드라마 '미스티' 홍보를 위해 '한끼줍쇼' 출연을 한 적이 있다. 그 작품이 내용도 파격적이고 노출신으로 화제가 됐는데 본방 사수를 했냐"고 질문했다.



   
사진=JTBC '한끼줍쇼' 방송 캡처


그러자 김승우는 "안 봐, 안 봐, 안 봐"라며 "잘 되는데 뭐하러 보냐"고 발끈, 보는 이들을 폭소케 했다. 이어 "저도 그런 연기를 해봤지만 연기니까 상관이 없다"고 덧붙였다.


이에 강호동이 "그래도 격정적인 신이 나오면 속이 상하지 않냐"고 묻자 "내가 굳이 볼 필요는 없지 않냐"고 답해 연신 웃음을 안겼다.


한편 '한끼줍쇼'는 평범한 가정, 국민들의 저녁 속으로 들어가 한 끼를 나누며 오늘을 살아가는 우리들의 모습을 엿보는 프로그램으로, 매주 수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