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펜

NH투자증권, 미·중·일·홍콩 주식매매 '최소수수료' 일괄 폐지
이원우 기자
2018-10-12 11:03

[미디어펜=이원우 기자]NH투자증권이 미국과 중국, 일본, 홍콩 주식매매에 대한 최소수수료를 최근 일괄 폐지했다고 12일 밝혔다.


최소수수료는 매매금액과 상관없이 온라인 거래 시 약 1만원, 오프라인 거래 시 약 2만원의 수수료를 징수하는 제도를 의미한다.


이번 최소수수료 폐지에 따라 정률수수료(미국 기준 온라인 0.25%, 오프라인 0.5%)가 부과되지만, 소액투자자나 분할 매수·매도 전략을 사용하는 투자자들은 상대적으로 저렴한 수수료로 거래할 수 있다.


신재범 글로벌주식부장은 "최근 해외주식 직구가 늘어나면서 최소수수료 폐지를 원하는 고객들이 많아 제도를 개선했다"고 설명했다.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