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5G가상화·AI 혁신기술 우수성 "세계가 인정"
BBWF어워드서 최우수 가상화기술 적용상, 최우수 인공지능 및 자동화 기술상 수상
김영민 부장
2018-10-25 14:36

[미디어펜=김영민 기자]KT는 25일 독일 베를린에서 진행된 ‘BroadBand World Forum(BBWF) Awards 2018’에서 ‘최우수 가상화 기술 적용상’과 ‘최우수 인공지능 및 자동화 기술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BBWF Awards 2018서 수상장로 나선 이현철 KT 네트워크부문 상무(왼쪽)가 시상자인 줄리아 하디(Julia Hardy)와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KT


BBWF Awards 2018은 전세계 43개국 150여개 지사를 가지고 있는 글로벌 정보통신기술 연구기관인 인포마 텔레콤앤미디어(Informa Telecom&Media)가 주관하는 행사다.


이번 행사는 초고속인터넷, 홈 와이파이(WiFi), 네트워크가상화, 인공지능(AI) 등의 분야에서 전시와 포럼을 열었으며, 유선 통신 업계에서 성과를 이룬 기업을 선정하는 시상식도 함께 진행됐다.


KT는 BBWF Awards 2018에서 ‘최우수 가상화 기술 적용상(NFV/SDN Deployment Award)'과 ‘최우수 인공지능 및 자동화 기술상(AI and Automation Award)’을 수상하며, 국내 사업자 중 최다 수상자에 올랐다.


이번 최우수 가상화 기술 적용상 수상은 ‘5세대(5G) 이동통신 가상화 통합 제어체계’ 적용으로 네트워크 가상화 분야에서 선보인 KT의 기술 혁신을 인정 받은 결과다.


KT는 평창동계올림픽 5G 시범망에 ‘5G 가상화 통합 제어체계 기술’을 적용해 다양한 5G 서비스를 안정적으로 운용한 바 있다. KT는 5G 상용망에도 가상화 통합 제어 체계 기술을 적용하여 네트워크를 자동 구성하고, 이를 기반으로 초저지연, 초고속 특성이 필요한 다양한 5G 상용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또 KT는 최우수 인공지능 및 자동화 기술상 수상으로 인공지능 스피커 음성인식 성능 개선을 위한 ‘KT 음성인식 측정 시스템’의 기술 우수성을 입증했다.


KT는 인공지능 분야의 음성인식 성능을 측정하는데 있어 시간, 각도 등 측정결과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여러 요소와 환경에도 구애 받지 않고 정확한 성능 측정이 가능한 측정 시스템을 개발했다.


이 측정시스템을 통해 다양한 인공지능 스피커들의 음성인식성공률을 음원볼륨별·소음상황별·방향별로 자동 측정 가능하며, 이를 통해 축적된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KT 기가지니의 음성인식률 향상에도 크게 기여했다.


이수길 KT 네트워크연구기술지원단장(상무)은 “이번 수상은 4차 산업혁명의 핵심 기술인 인공지능, 가상화 분야에서의 KT 기술 리더십을 세계적으로 인정받은 결과”라며 “앞으로도 KT는 5G를 비롯한 다양한 분야의 혁신기술 개발을 통해 통신을 넘어 글로벌 넘버원 플랫폼 사업자로 자리매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미디어펜=김영민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

<-- log -->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