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버스 '창장 추락' 승객 15명 실종 확인
온라인뉴스팀 기자
2018-10-30 10:10

[미디어펜=온라인뉴스팀]중국 충칭시에서 지난 28일 시내버스 창장이 추락하는 사고로 15명의 승객이 실종된 것으로 파악됐다. 


30일 펑파이(澎湃)에 따르면 중국 공안당국은 22번 시내버스에 탑승했다가 사고가 나 실종된 사람이 모두 15명으로 확인됐다며 이같이 밝혔다. 


앞서 버스 추락 인근 수역에서는 2명이 숨진 채 발견됐다. 이번 사고로 인한 사망·실종자는 모두 17명이다.


   
사진=연합뉴스


실종자 중에는 25세 여성, 한 살과 세 살 된 유아, 아이들의 할머니 등 일가족 4명도 포함됐다. 


사고 버스 추정 물체는 창장의 수심 71m 아래 지점에 가라앉아 있어 구조 당국은 우선 잠수부들을 들여보내 결박 작업을 하고 나서 크레인 등 장비를 이용해 인양할 계획이다.


지난 28일 창장 양측 지역을 연결하는 충칭시의 창장2교에선 시내버스가 반대편 차량과 부딪쳐 가드레일을 뚫고 60m 아래 강물로 떨어지는 사고가 났다.



[미디어펜=온라인뉴스팀]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