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고속도로서 31중 추돌사고…15명 사망·44명 부상
온라인뉴스팀 기자
2018-11-04 15:49

[미디어펜=온라인뉴스팀]중국 서북부 간쑤성 란저우시의 고속도로 요금소에서 31중 추돌사고가 발생했다. 이에 15명이 숨지고 44명이 다쳤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중국 신화통신과 펑파이 뉴스 등은 현지 당국 발표를 인용해 지난 3일 오후 7시 21분께 대형 트레일러 차량이 란저우-하이커우 고속도로의 란저우남 톨게이트에서 기다리던 다른 차량을 들이받아 사고가 발생했다. 


현재 집계된 부상자 중 10명 가량은 중상인 것으로 알려졌다.


사고를 낸 트레일러 기사는 현재 경찰의 조사를 받고 있다. 그러나 정확한 사고 경위는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