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펜

'런닝맨: 풀룰루의 역습' 12월 6일 개봉 확정…숨 막히는 서바이벌 레이스 온다
이동건 기자
2018-11-05 11:30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런닝맨'이 극장에서도 유쾌한 질주를 시작, 런닝맨 신드롬을 이어간다.


영화 '런닝맨: 풀룰루의 역습'(감독 윤준상)은 오는 12월 6일 개봉을 확정하고 메인 포스터를 5일 전격 공개했다.


'런닝맨: 풀룰루의 역습'은 억울한 누명을 벗기 위해 위험천만한 게임에 출전한 런닝맨들의 논스톱 탈출 서바이벌을 그린 작품.



   
사진='런닝맨: 풀룰루의 역습' 메인 포스터


각 종족을 대표하는 능력자들이 출전, 다양한 게임 아이템을 이용해 숨 막히는 추격전을 벌이는 서바이벌 TV 애니메이션 '런닝맨'은 2017년 7월 SBS 방송 직후부터 시청자들의 뜨거운 사랑을 받았다.


동명의 국내 최고 예능 프로그램을 자연스럽게 연상시키는 캐릭터들의 개성 있는 매력과 숨 막히는 레이스를 담은 긴장감 넘치는 스토리, 그리고 예측불허의 게임들이 어우러져 어린이들은 물론 성인들까지도 단숨에 사로잡은 것.


이는 곧 폭발적인 시청률로 이어져 지난 3월 종영한 '런닝맨' TV 시리즈는 최고 시청률 12.38%(AGB 닐슨 전국 4-6세 남아/2018년 카툰네트워크 채널 분당 최고 시청률)를 기록했고, 2018년 8월 해외 론칭과 동시에 대만, 호주, 필리핀 등지에서도 동시간대 시청률 1위(출처:Oztam national STV database 등)를 석권하는 등 명실공히 아시아를 강타한 애니메이션의 최강자로 자리매김했다.


이날 개봉일을 확정한 '런닝맨: 풀룰루의 역습'은 미국 박스오피스를 강타했던 극장판 애니메이션 '넛잡'과 수년간 국내 어린이들의 뜨거운 지지를 받고 있는 '뽀롱뽀롱 뽀로로', 그리고 '극장판 꼬마버스 타요의 에이스 구출작전' 등의 초특급 제작진들이 참여해 더욱 업그레이드된 미션과 숨 막히는 생존 게임의 짜릿한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아시아를 강타한 애니메이션의 최강자 '런닝맨'을 스크린으로 옮긴 '런닝맨:풀룰루의 역습'은 오는 12월 6일 개봉한다.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