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테말라 푸에고 화산 분화로 3000명 대피…올해만 다섯 번째
온라인뉴스팀 기자
2018-11-19 21:12

[미디어펜=온라인뉴스팀]과테말라의 푸에고 화산이 또 다시 분화했다. 


19일(현지 시간) AFP통신 등 외신에 따르면, 과테말라 푸에고 화산이 전날 오후 분화를 시작했다. 과테말라 당국은 적색경보를 발령하고, 인근 마을 주민 2995명을 대피시켰다. 


스페인어로 '불'을 뜻하는 푸에고 화산은 수도인 과테말라 시티에서 35㎞ 떨어진 곳에 위치해 있다. 높이 3763m인 이 화산은 지난 6월 40년 만에 가장 강력한 연쇄 폭발을 일으켜 200명의 목숨을 앗아가기도 했다.


푸에고 화산은 올해만 벌써 다섯 차례 분화했다.



[미디어펜=온라인뉴스팀]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