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펜

방한의류 조기 구매로…월간 온라인쇼핑 10조 첫 돌파
윤광원 취재본부장
2018-12-05 14:05

[미디어펜=윤광원 기자] 지난 10월 평년보다 이른 추위에 방한 의류 등의 선구매가 급증하면서, 10월중 온라인쇼핑 거래액이 월간 기준으로는 처음 10조원을 돌파했다.


5일 통계청이 발표한 '10월 온라인쇼핑 동향'에 따르면, 지난 10월 온라인쇼핑 거래액은 10조434억원으로 1년 전보다 36.0% 증가했다.


지난 2001년 1월 온라인쇼핑 동향 집계 이후 역대 최대로, 월별 거래액이 10조원을 돌파한 것도 이번이 처음이다.


이에 따라 올해 연간 온라인쇼핑 거래액은 100조원을 돌파할 게 확실시된다.


온라인쇼핑 증가세는 택배일수가 추석 연휴가 있었던 지난해 같은 달의 20일에 비해 크게 늘어난 25일었다는 점이 큰 영향을 미쳤다.


이른 추위로 방한 의류 선구매가 늘어나면서 온라인 의복 거래액이 1년 전보다 38.5%인 3697억원, 미세먼지로 인한 공기청정기와 의류건조기 구매 증가로 가전·전자·통신기기가 38.2%인 2756억원 각각 늘어난 게 영향을 미쳤다.


10월 초반에 기온이 급격히 하강하면서 첫서리가 평년보다 2주가량 빨리 내렸다.


가정간편식 고급화와 다양화, 1인 가구 증가로 음식료품 거래액도 49.8%(2976억원), 중국 등 외국인 관광객 증가로 화장품 온라인면세점 등 거래액은 38.6%(2453억원) 늘어났다.


문화 및 레저서비스는 통계청 분류 상품군 중 유일하게 감소(-4.8%)해 눈길을 끌었다.


영화관객이 작년에는 2000만명을 넘었는데 올해는 흥행작이 줄어들고, 추석 연휴 효과로 1500만명 아래로 떨어진 게 영향을 미쳤다고 통계청은 설명했다.


모바일쇼핑 거래액도 1년 전보다 43.8% 증가한 6조2399억원을 기록, 2001년 1월 통계집계 이후 최대치를 경신했다.


온라인쇼핑에서의 비중도 1년 전 58.7%에 비해 3.4%포인트 증가한 62.1%를 기록했다.


모바일쇼핑 거래액은 의복(2675억원, 44.8%), 음식서비스(2344억원, 104.3%), 음식료품(2157억원, 53.8%) 등에서 주로 늘었다.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