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펜

'아쿠아맨' 450만 관객 돌파 기염…전 세계 1조 2300억 흥행 수익 예상
이동건 기자
2019-01-07 11:25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아쿠아맨'이 국내에서는 450만 관객을 돌파하고 북미에서는 3주 연속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하며 거침없는 흥행 질주를 이어가고 있다.


7일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영화 '아쿠아맨'(감독 제임스 완)은 전날(6일) 17만 8306명의 관객을 끌어모으며 누적관객수 454만 4425명을 기록했다.


'아쿠아맨'은 개봉 3주 차에도 박스오피스는 물론 예매율까지 상위권에 올라 500만 관객 돌파 또한 가시권에 들어온 상황.


북미에서는 2억 5972만 달러를 벌어들여 곧 3억 달러를 넘어설 전망이다. 월드와이드 흥행 수익은 6억 8000만 달러 이상으로 누적 수익 9억 4072만 달러를 기록해 '배트맨 대 슈퍼맨: 저스티스의 시작'(8억 7363만 달러)을 제치고 DC 확장 유니버스 중 세계 흥행 1위를 달성했다. 오는 10일 일본 개봉까지 앞두고 있어 11억 달러, 한화로 1조 2300억 원 이상의 수익을 거둘 것으로 예측되고 있다.



   
사진='아쿠아맨' 포스터


'아쿠아맨'은 땅의 아들이자 바다의 왕, 심해의 수호자인 슈퍼히어로 아쿠아맨의 지상 세계와 수중 세계를 오가는 위대한 여정과 탄생을 그린 액션 블록버스터.


이제껏 본 적 없는 아틀란티스 7개 바다 왕국의 거대한 스케일과 다양한 심해 크리처로 화려한 볼거리를 선사하며 관객들에게 '비주얼 혁명'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절찬 상영 중.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