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돌 아버지 셰프, 성폭행 혐의로 피소…"뚜렷한 물증 無, 추가 조사 필요"
이동건 기자
2019-01-10 21:35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인기 아이돌 그룹 멤버의 아버지이자 식당 오너인 셰프 A씨가 성폭행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았다.


10일 경기 남양주경찰서에 따르면 지난해 9월 모 식당에서 일하는 여직원이 오너이자 셰프인 A씨에게 성폭행을 당했다는 고소장이 접수됐다.


이 여성은 지난해 가게 안팎에서 상습적인 성추행과 폭행,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하고 있다. 셰프 A씨는 유명 아이돌 가수의 아버지로, 방송 출연 경력도 있으며 혐의를 완강하게 부인 중이다.


경찰 측은 "피해자와 가해자 양 측을 불러 조사를 마쳤다. 현재까지 뚜렷한 물증은 없다"며 추가 조사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사진=미디어펜 DB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