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수빈, 킹콩 by 스타쉽과 전속계약 체결…이동욱·유연석·이광수와 한솥밥
이동건 기자
2019-01-11 10:55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배우 채수빈이 킹콩 by 스타쉽과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킹콩 by 스타쉽의 이진성 대표는 11일 "채수빈과 한 식구가 되어 기쁘다"면서 "더욱 활발한 연기 활동을 펼치며 대중들과 만날 수 있도록 항상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공식 입장을 밝혔다.


채수빈은 2013년 연극 '그와 그녀의 목요일'로 연기 활동을 시작, 2015년 KBS2 '파랑새의 집'에서 주연을 꿰차며 눈도장을 찍었다. 이후 KBS2 '구르미 그린 달빛'(2016), MBC '역적:백성을 훔친 도적'(2017), KBS2 '최강 배달꾼'(2017), MBC '로봇이 아니야'(2017), SBS '여우각시별'(2018) 등 다수의 작품에서 활약하며 20대 대세 배우로 자리매김했다.



   
사진=킹콩 by 스타쉽


채수빈이 계약을 채결한 킹콩 by 스타쉽은 김범, 김지원, 박희순, 유연석, 이광수, 이동욱, 이미연, 임수정, 조윤희 등이 소속된 국내 최정상의 배우 전문 매니지먼트 회사다.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