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펜

[공식] 걸스데이 소진, 3월 전속계약 만료…새 소속사 찾는다
이동건 기자
2019-01-11 14:05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걸스데이 소진이 소속사를 떠난다.


소속사 드림티엔터테인먼트는 11일 오후 "오는 3월 소진과 전속계약이 종료된다"며 "재계약 가능성은 없다"고 밝혔다.


민아, 유라, 혜리 등 걸스데이 다른 멤버들의 거취 여부와 관련해서는 "다른 멤버들은 아직 계약 기간이 남아 있다"며 "차후 걸스데이 활동에 대해서는 논의 중이다"라고 말을 아꼈다.


2010년 데뷔한 걸그룹 걸스데이는 7년 계약이 마감되는 2017년 멤버 전원이 재계약 도장을 찍었다.



   
걸스데이 멤버 소진. /사진=더팩트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