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김병옥, 음주운전 적발 "주차하려다가"…JTBC '리갈하이' 빨간불
이동건 기자
2019-02-12 10:01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배우 김병옥(57)이 음주운전으로 적발됐다. 


경기도 부천시 원미경찰서는 도로교통법상 음주운전 혐의로 김병옥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12일 밝혔다.


김병옥은 이날 오전 0시 58분께 경기도 부천시 한 아파트 단지 내 지상 주차장에서 술에 취한 상태로 운전을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경찰은 "주차장에서 이상하게 운전하는 차량이 있다"는 한 주민의 신고를 받고 출동해 귀가한 김병옥을 적발했다. 음주측정 결과 김병옥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 정지 수준인 0.085%였다.


김병옥은 "아파트까지 대리운전으로 온 뒤 주차를 하려고 운전대를 잡았다"고 진술했으며, 경찰은 조만간 김병옥을 불러 정확한 음주운전 경위 등을 조사할 계획이다.


2003년 영화 '클래식'으로 데뷔한 김병옥은 최근 tvN '김비서가 왜 그럴까', MBC '내 뒤에 테리우스', KBS2 '흑기사' 등에서 활약했다. 현재 JTBC 금토드라마 '리갈하이'에 출연 중이다.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