곽동연, 데뷔 7년 만 첫 국내 팬미팅 '연극' 개최
이동건 기자
2019-02-12 11:45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곽동연이 첫 국내 팬미팅을 개최한다.


배우 곽동연은 오는 3월 16일 오후 4시 30분 서울 합정동에 위치한 폼텍웍스홀에서 팬미팅 '연극'을 개최한다. 생일을 맞아 개최되는 이번 팬미팅은 데뷔 7년 만에 처음으로 열리는 팬미팅으로 더욱 의미가 깊다.


평소 팬 사랑이 남다른 곽동연은 팬카페, SNS 등을 통해 팬들과 소통을 이어왔다. 네이버 V앱을 통해 혼자서도 안정적인 진행을 펼친 것은 물론 매번 다양한 콘텐츠를 소화한 바, 곽동연이 이번 팬미팅에서 어떤 모습을 선보일지 기대된다.


곽동연의 첫 단독 팬미팅인 '연극'에서는 솔직한 토크부터 감미로운 라이브까지 곽동연의 새로운 매력을 확인할 수 있다. 곽동연은 바쁜 스케줄에도 불구하고 포스터 제작부터 공연 기획까지 적극적으로 팬미팅을 준비하고 있다.


곽동연의 팬미팅 '연극' 티켓 예매는 내일(13일) 낮 12시에 오픈되며, 예매와 관련한 상세 정보는 곽동연 공식 팬카페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곽동연 팬미팅 '연극' 포스터


2012년 드라마 '넝쿨째 굴러온 당신'을 통해 데뷔한 곽동연은 드라마, 영화, 연극 등 다양한 장르를 오가며 다채로운 매력을 뽐냈다. 최근에는 드라마 '복수가 돌아왔다'를 통해 생애 첫 악역 연기에 도전, 한계 없는 연기 스펙트럼을 입증하기도 했다.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