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외버스 요금 내달부터 오른다…‘M-버스’ 2800원으로 인상
온라인뉴스팀 기자
2019-02-15 15:51

[미디어펜=온라인뉴스팀] 다음 달부터 시외버스 요금이 평균 10.7% 오른다. M-버스 요금도 경기지역은 400원, 인천은 200원씩 올라 2800원으로 인상된다.


국토교통부는 최근 기획재정부 등 관계부처 협의를 거쳐 이런 내용의 시외·M-버스 운임 요율 상한 조정안을 확정했다고 15일 연합뉴스가 보도했다. 정부가 확정한 우임 요율 상한은 일반·직행 시외버스는 13.5%, 고속 시외버스는 7.95%다.


이에 따라 서울~속초 시외버스 운임은 현재 1만3300원에서 1만5100원으로, 서울~임실 시외버스는 1만6200원에서 1만8400원으로 각각 오른다. 수도권 M-버스 요금도 2800원으로 인상된다. 요금 인상은 이르면 3월 1일부터 이뤄질 전망이다.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