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C카드, 14번째 고객패널 선발…"디지털 결제서비스 박차 가한다"
김하늘 기자
2019-03-06 14:28

[미디어펜=김하늘 기자] BC카드는 14번째 고객패널을 선발하고, 고객중심의 디지털 결제 서비스에 박차를 가한다고 6일 밝혔다.


   
지난 5일 서초동 BC카드본사에서 진행된 발대식 이후 이문환 사장(왼쪽부터 7번째)과 고객패널이 함께 파이팅을 외치고 있는 모습/사진=BC카드


지난 5일 오후 3시 서초동 BC카드 본사에서 이문환 BC카드사장 등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BC카드 고객패널 ‘BC Navigator’ 14기 발대식이 진행됐다.


새로 선발된 고객패널 ‘BC Navigator’ 14기는 대학생, 주부, 직장인 등 일반인 16명으로 구성됐다. 특히 이번 14기는 최신 트렌드와 디지털 결제 서비스에 능숙한 2030세대의 비중을 지난 기수 대비 40% 가량 확대했다. 


이들은 지난 1일부터 12월 31일까지 10개월간 BC카드의 상품과 디지털 결제 플랫폼을 경험하고, 고객 관점의 아이디어를 도출하게 된다. 또한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한 BC카드 홍보 활동에도 참여할 예정이다. 


이문환 BC카드 사장은 “2008년부터 11년간 함께한 고객패널 ‘BC Navigator’는 BC카드가 업계 최초 국가고객만족도(NCSI) 11년 연속 1위의 영예를 안을 수 있게 한 구심점”이라며 “’고객이 곧 정답이다’는 마음으로 앞으로도 고객패널의 의견을 겸허히 청취하고, 서비스에 적극 반영할 것”이라고 말했다.


[미디어펜=김하늘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