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계종, 소림 스님 등 비구니 11명에 명사 법계 품서
온라인뉴스팀 기자
2019-03-15 16:17

[미디어펜=온라인뉴스팀] 대한불교조계종은 15일 소림 스님 등 비구니 11명에게 최고 품계인 명사(明師) 법계를 품서했다고 밝혔다.


명사는 비구(남자 스님) 대종사에 해당하는 최고 품계다. 승랍 40년 이상 비구니에게 특별전형을 거쳐 품서한다.


조계종이 명사 법계를 품서하기는 2007년 이후 처음이다. 소림 스님 외에 행돈 스님, 묘관 스님, 자민 스님, 법희 스님, 수현 스님, 혜운 스님, 자행 스님, 불필 스님, 자광 스님, 재운 스님이 명사 법계를 받았다.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