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챔피언스리그] 4강 대진표 확정, 토트넘-아약스, 리버풀-바르셀로나 격돌…언제?
석명 부국장
2019-04-18 08:02

[미디어펜=석명 기자] 챔피언스리그 4강 대진표가 완성됐다.


18일 오전(이하 한국시간) 2018-2019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8강 2차전 토트넘-맨체스터 시티, 리버풀-포르투 두 경기가 동시에 펼쳐졌다.


토트넘은 맨시티와 원정경기에서 손흥민의 2골 활약에도 3-4로 패했다. 하지만 1차전 홈경기에서 1-0으로 이겼던 토트넘은 종합 스코어 4-4로 비긴 가운데 원정 다득점 우선 원칙에 의해 극적으로 구단 사상 첫 챔피언스리그 4강 진출의 쾌거를 이뤘다.


리버풀은 마네, 피르미누, 살라, 반 다이크의 골 퍼레이드로 4-1로 포르투를 대파했다. 1차전에서 2-0으로 이겼던 리버풀은 6-1로 포르투를 제압하고 4강에 올랐다.


전날 열린 또 다른 8강전에서는 아약스와 바르셀로나가 각각 유벤투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를 제치고 4강에 선착했다.


   
사진=토트넘, 아약스 SNS


이로써 이번 시즌 챔피언스리그 4강 대진은 토트넘-아약스, 리버풀-바르셀로나로 확정됐다.


4강전도 홈 앤 어웨이 방식으로 치러지며 1차전은 5월 1일, 2차전은 5월 8일 열린다. 1차전 홈팀은 토트넘과 바르셀로나이며, 2차전은 아약스와 리버풀 홈에서 열린다.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