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트롯' 홍자, 나날이 물오르는 미모
이동건 기자
2019-05-24 06:40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미스트롯' 홍자가 물오른 미모를 뽐냈다.


가수 홍자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사진 한 장을 게재, 근황을 전했다.


공개된 사진 속 홍자는 플라워 패턴의 원피스를 착용한 채 야외 의자에 앉아 포즈를 취하고 있다. 올해 34세인 홍자는 남다른 동안과 여성스러운 분위기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사진=홍자 인스타그램


한편 홍자는 지난 2일 종영한 TV조선 '내일은 미스트롯'에서 최종 순위 3위에 해당하는 '미'를 차지했다.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