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감시황]코스피 2030선 회복…외인 매수 우위
이원우 기자
2019-05-30 15:58

[미디어펜=이원우 기자]코스피 외국인과 기관의 매수세에 힘입어 2030선을 되찾았다.


30일 유가증권시장에서 코스피 지수는 전일 대비 15.48포인트(0.77%) 상승한 2038.80으로 거래를 마쳤다.


   
사진=연합뉴스


이날 지수는 1.01포인트(0.05%) 오른 2024.33으로 출발해 장중 2040.66까지 오르며 한때 2040선을 회복하기도 했다.


국내 유가증권시장에서는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428억원, 230억원어치를 순매수하며 지수를 견인했다. 반면 개인은 720억원어치를 팔았다.


코스피 시가총액 상위주 중에서는 대장주 삼성전자가 1.79% 상승했고 현대모비스(1.61%), LG화학(1.39%), POSCO(1.27%), 현대차(1.12%), 셀트리온(0.27%) 등도 올랐다. 


신한지주(-1.09%), SK텔레콤(-0.79%), LG생활건강(-0.39%), SK하이닉스(-0.30%) 등은 떨어졌다.


업종별로는 은행(2.52%), 전기전자(1.48%), 서비스(1.44%), 기계(1.33%), 운수창고(1.22%), 운송장비(1.19%), 비금속광물(1.18%), 증권(1.03%), 철강금속(0.91%), 건설(0.87%), 제조(0.87%), 전기가스(0.82%) 등이 강세였고 섬유의복(-3.14%), 종이목재(-1.50%), 유통(-0.92%), 음식료(-0.84%), 의료정밀(-0.36%), 의약품(-0.35%) 등은 하락세를 보였다.


한편 코스닥 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2.14포인트(-0.31%) 내린 689.33에 거래를 마쳤다.


[미디어펜=이원우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