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엔지니어링, ‘힐스테이트 감삼’ 31일 모델하우스 오픈
-비규제지역 대구 달서구에 45층 랜드마크 조성
-최고 45층 4개동 규모…559가구 일반분양
김병화 부장
2019-05-31 10:39

   
‘힐스테이트 감삼’ 투시도/사진=현대엔지니어링
[미디어펜=김병화 기자]현대엔지니어링이 31일 대구 달서구 감삼동 556번지 일대에 들어서는 ‘힐스테이트 감삼’의 견본주택을 오픈하고 본격 분양에 나섰다.


‘힐스테이트 감삼’은 지하 5층 ~ 지상 최고 45층, 4개 동 규모로 아파트 391가구, 오피스텔 168실을 일반 분양한다. 전용면적 기준으로 아파트는 △84㎡ 310가구 △114㎡ 72가구 △144㎡ 7가구 △198㎡ 2가구이며, 오피스텔은 모두 84㎡로 구성된다.


‘힐스테이트 감삼’이 들어서는 대구 달서구는 비규제지역으로 유주택자도 청약이 가능하며 전매제한은 6개월, 만 19세 이상이면 누구나 청약 신청이 가능하다. 


단지는 대구 도시철도 2호선 죽전역과 용산역 더블 역세권에 위치하고, 인근에 남대구IC, 성서IC 등이 인접해 있어 차량 및 대중교통 접근성이 우수하다. 서대구역(KTX)도 2021년 개통 예정되어 있어 교통 여건은 더욱 좋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주변으로 이마트, 홈플러스, 대구학생문화센터, 대구의료원 등은 물론 장동초, 경암중, 원화중, 세본리중, 효성여고, 경화여고, 대건고, 달성고, 상서고 등이 위치해 우수한 교육 환경을 갖추고 있다.


‘힐스테이트 감삼’은 힐스테이트만의 특화설계와 평면도 선보인다. 남향·판상형 위주의 구성으로 단지내 조망에 신경 쓰고, 일부 세대에 4베이, 맞통풍 구조를 갖춰 개방감을 높였다. 채광과 통풍을 극대화 했으며 3면 개방형 면적으로 안방 발코니 면적도 추가로 제공한다. 


또한 펜트리, 알파룸과 대형드레스룸 등도 일부세대에 제공해 수납공간을 강화했다. 특히 전용면적 144㎡와 198㎡에는 2개의 마스터룸, 2개의 주방 제공으로 2가구가 거주할 수 있는 독립적인 구조를 갖췄다. 또한 팬트하우스는 복층으로 설계되며 상층부에 대형 테라스를 제공해 고급스러운 주거공간을 제공해 입주민의 만족도를 높였다. 오피스텔 168실의 경우 아파트 전용면적 59㎡와 유사한 면적 및 평면구조를 갖춘 주거형 오피스텔로 조성된다.


현대엔지니어링 관계자는 “힐스테이트 감삼은 비규제지역으로 더블역세권에 생활인프라가 잘 구축되어 있어 실수요자뿐만 아니라 투자자들의 관심이 크다”고 말했다.


아파트 청약 일정은 오는 6월 4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5일 1순위, 7일 2순위 청약접수를 받는다. 당첨자 발표는 13일이며, 계약은 24일부터 26일까지 3일간 받는다.

오피스텔은 6월 5일부터 7일까지 3일간 청약접수를 받을 예정이며, 12일 당첨자 발표 후 13일부터 계약이 이뤄질 예정이다.


‘힐스테이트 감삼’ 견본주택은 대구광역시 달서구 이곡동 1258번지에 위치하며, 입주는 2022년 9월 예정이다.


[미디어펜=김병화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