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대통령, 민주평통 사무처장에 이승환 남북교류협회장 임명
김소정 부장
2019-06-18 10:59

   
이승환 신임 민주평통 사무처장./청와대
[미디어펜=김소정 기자]문재인 대통령은 18일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사무처장에 이승환 남북교류협력지원협회 회장을 임명했다.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이승환 신임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사무처장은 20년 이상 남북 민간교류 및 협력사업을 기획하고 집행해온 현장 전문가”라며 “평화와 통일에 관한 국민들의 의견을 폭넓게 수렴하고, 이를 바탕으로 정책 수립을 지원하는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의 주요 역할을 차질없이 뒷받침해 나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 처장은 1958년생으로 서울사대부고와 고려대 경제학과를 졸업했으며, 북한대학원대학교에서 정치통일 석사학위를 받고, 경남대에서 정치외교 박사과정을 수료했다. 민족화해 협력범국민협의회 공동의장과 시민평화포럼 공동대표 등을 지냈다.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